default_setNet1_2

한국수출입은행, 사무라이 본드 1200억엔 발행...의미는?

기사승인 2018.06.21  12:46:56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수출입은행 대외 신인도 견고하다는 의미

   
▲ 한국수출입은행.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조미정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이 1200억엔 규모의 사무라이 본드 발행에 성공했다. 아시아 기관이 발행한 역대 최대 규모다. 사무라이 본드는 일본 자본시장에서 외국기관이 발행하는 엔화표시 채권을 말한다.

21일 금융권에 따르면 이날 수출입은행이 발행한 사무라이 본드는 1.5년 만기 700억엔(발행금리 0.16%)과 3년만기 500억엔(발행금리 0.27%) 등이다.

수출입은행이 이번 발행한 물량은 아시아계 중앙은행 및 국부펀드 등 비일본계 투자자들도 상당한 주문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수출입은행 측은 당초 800억엔 정도를 발행할 예정이었으나 수요가 늘면서 발행규모를 1200억엔으로 늘렸다고 밝혔다.

한국계 기관이 해외 선진국에 가서 손쉽게 채권을 발행하고 수요도 많다는 것은 한국 및 수출입은행의 신인도가 양호하다는 의미여서 주목된다.

 

 

조미정 기자 mjjoms62@gmail.com

<저작권자 © 초이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