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하늘이 무심하네

기사승인 2017.06.19  13:00:38

공유
default_news_ad1
   
 

울산지역에 가뭄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19일 울산 중구 성안동 들녘의 논바닥이 거북등처럼 갈라져 있다. /사진=뉴시스

 

온라인 뉴스팀 press@choicenews.co.kr

<저작권자 © 초이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